수중사진/광각2010.06.16 16:23

                                               Seafan in Sipadan


NIKON CORPORATION | NIKON D700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4.0 | 16.0mm | ISO-400

 시파단 바라쿠다 포인트의 씨팬입니다, 씨팬 촬영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앵글입니다, 주제인 씨팬을 앵글 가득, 2/3 이상, 채우고 나머지 1/3 정도의 숨쉴 수 있는 빈 공간을 남겨 두는 것이죠. 씨팬 촬영은 물론 광각 사진 촬영의 정석입니다, 빈 공간은 다이버 혹은 모델이 없으면 태양으로 채워줍니다, 공식화 되다시피한 이러한 앵글이 각종 수중촬영대회를 휩쓸고 있습니다. 이러한 앵글은 시야가 제한적인 수중사진에서 주제와 부제를 확실하게 표현하기에 심사위원은 물론 보는 이들에게 좋은 인상을 심어주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제주도 촬영대회의 경우엔 씨팬 대신 연산호가 주제 역할을 하고 있지요. 연산호가 주제가된 이러한 앵글을 많이 보았을 것입니다. 또한 그러한 사진이 10년이상 국내 수중사진계에 공식화된 앵글로 자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젠 좀 색다른 앵글이 나와야 될 때라고 생각됩니다. 물론 위와 같은 앵글이 나쁘거나 잘못됐다는 것이 아닙니다, 다만 최근 사진들이 너무 똑같은 앵글이기에 새로운 앵글의 필요성을 수중사진가들 자체적으로 느끼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새로운 앵글에 대한 대안은 솔직히 저도 없습니다. 그냥 막연히 새로운 앵글을 갈망하고 있을 뿐입니다, 또한 새로운 앵글이 일반화되어 정착되기까지는 많은 시간이 필요할 것입니다. 그러나 누군가는 새로운 앵글을 찾기위한 시도를 해야할것입니다, 그리고 지금이 그때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촬영대회에서 입상을 많이 하신 분들 그리고 나름 수중사진을 오래 하셨다고 생각하시는 분들 , 그런 분들이 앞서서 이러한 시도를 주도해야 할것입니다, 물론 저도 노력할 것입니다,

'수중사진 > 광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호에 비치는 햇살...  (10) 2010.06.25
버필로 피시의 행진  (1) 2010.06.25
수중사진의 새로운 앵글을 찾아서...  (2) 2010.06.16
시파단의 잭  (0) 2010.06.16
정어리 무리와 산호  (2) 2010.06.15
모알보알의 정어리 무리  (2) 2010.06.15
Posted by 사용자 divesim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주원

    가장 기본적이고 대중적인것이 가장 좋은거다...ㅋㅋ^^ 갑자기 이말이 생각이 나네요.
    처음엔 저도 조금은 식상 했지만 기본적이면서 가장 어려운 것인걸 깨달고 난뒤
    역시 나름 이유가 있구나...하는 생각을 했읍니다.
    좋은 구도 나오시면 꼭 먼저 가르켜 주세요~

    2010.06.17 16:32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습니다. 그러기에 지금까지 이러한 앵글이 수중사진을 지배하고 있는 것입니다. 보긴 쉬워도 막상 꽉 차는 앵글 만들기 결코 쉽지 않습니다. 과감하게 다가서기가 두렵거든요.
      어쨌든 이젠 새로운 앵글을 찾기 위한 공부를 해야할때인것 같습니다, 마 시파단 가서 생각하고 만들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2010.06.17 17:0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