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중사진/접사2017.12.30 09:33

Macro in Raja Ampat, Indonesia

라자암팟 접사 촬영

 

잡사 촬영은 기본은 좋은 눈이다. 몇 미리도 안되는 작은 피사체를 찾아내어 앵글에 담기 위해서이다. 더욱이 그 피사체가 움직이기 까지 하가애 참고 기다리는 인내심은 기본이다. 하지만 나는 이 모든것이 모두 부족하다. 시력도 나쁘고 이미 노안이 온지 오래인 눈은 피사체를 자력으로 찾기에는 많이 부족하다. 그리고 니콘 D3에 두개의 대형 스트로브를 장착한 나의 하우링은 한 손으로 들기에 너무 무겁다. 바들 바들 떨며 피사체를 앵글에 꽉차게 넣으려는 모습은 내가 봐도 애처롭다. 그런 나를 더욱 힘들게 하는 것은 프랑크톤이다. 나는 야간에만 접사 촬영을 한다. 라자암팟은 왠 프랑크톤이 그리 많은지 야간에 수중 전등만 켜면 수많은 프랑크톤들이 죽기살기로 달겨든다. 오토 포커싱으로 촬영을 하는데 프랑크톤이 너무 많아 피사체에 포커싱이 제대로 되지 않는다. 겨우 촬영을 하여도 주변에 온통 프랑크톤들이 함께 나오거나 포커스 아웃 되어 피사체와 함께 화면에 찍힌다. 촬영 내내 이만 저만한 스트레스 가 아니다. 어째든 그런 상황하에서 촬영한 사진들이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22.0 | 105.0mm | ISO-200

 

soft coral spider crab(achaeus spinosus)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8.0 | 105.0mm | ISO-200

 

spotted-arm cuapetes shrimp(cuapetes lacertae)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20.0 | 105.0mm | ISO-200

 

batfish juvenile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8.0 | 105.0mm | ISO-200

 

spider crab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25.0 | 105.0mm | ISO-200

 

pygmy sea horse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8.0 | 105.0mm | ISO-200

 

wild shrimp(Urocaridella sp.)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8.0 | 105.0mm | ISO-200

 

soft coral crab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6.0 | 105.0mm | ISO-200

 

                                                                         gost shrimp

'수중사진 > 접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cro in Mataking, Malaysia  (0) 2018.03.13
Macro in Raja Ampat, Indonesia  (0) 2017.12.30
Macro in Ulleungdo, East sea, Korea  (0) 2017.07.25
Macro in Akajima, Okinawa, Japan  (0) 2017.06.14
Macro in Borneo Divers, Malaysia  (0) 2017.03.16
Close-up pictures with scenery  (0) 2017.03.12
Posted by divesimon
포토다이어리2017.12.28 11:01

Raja Ampat with Sea safari 8, Indonesia

씨사파리 8호와 함께한 라자암팟 다이빙

 

올 해 마지막 다이빙은 지난 12월 16일부터 24일까지 인도네시아 라자암팟에서 크루징 보트 씨사파리 8호(http://www.divingseasafari.com/)와 함께 하였다. 지난 1월과 2월에 이어 이번 12월까지 3번쩨 라자암팟 취재이다. 비행기를 3번 갈아타고 가야하는 멀고 힘든 일정에도 불구하고 라자암팟은 나를 부르는 그 뭔가가 있다. 늘 다이빙을 마치고 돌아오면 아쉬움이 남는 곳이다. 이번 라자암팟 방문 역시 그런 아쉬움이 남아있다. 사진을 정리하면서 더욱 그런 마음이 든다. 일주일간 보트에서 생활하면서 첫 날 부터 스트로브에 문제가 생겼다. 이미 출발 전부터 문제가 있어 손을 보고 완벽하게 작동이 확인되는 것을 확인하고 출발하였건만 첫날부터 문제가 생겼다. 스트로브가 제대로 작동되지 않는 것이었다. 원인은 하우징쪽에 스트로브 코드와 연결되는 부분에 미세한 누수였다. 그로인해 스트로브가 작동되다 말다를 한다. 매 다이빙 마다 손을 보고 작동 유무를 확인하며 어렵게 작업을 이어 갔다.

 

이번 라자암팟 다이빙은 북쪽 지역에서만 진행되었다. 아쉽게도 내가 좋아하는 남쪽 미솔쪽은 일정상 거리가 멀아 가지 못했다. 일정 내내 날씨는 좋았다. 나름 시야도 나쁘지는 않았으나 기대에못미쳤다. 함께한 후배를 비롯하여 한국인 여성 다이버 1명 그리고 싱가포르 다이비 3명 프랑스와 필란드 다이버 각 한명이 이번 투어를 함께 하였다. 24인승 보트에 단 8명의 다이버만 승선하여 다이빙을 진행한 것이다. 선생 생활이 얼마나 편했는지는 굳이 말하지 않겠다.

 

아래 사진들은 라자암팟에서 볼 수 있는 흔 한 어류들이다. 이 지역을 대표하는 어류들이기도 하다. 이 외에도 수많은, 심지어는 물반 고기반이라는 말이 전혀 과장이 아닐 정도로 많은 다양한 어류를 만 날 수 있는 곳이 라자암팟이다. 씨사라피 8호와 함께한 라자암팟 북쪽 기행은 신년도 해저여행을 통해 자세히 소개한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3.0 | 16.0mm | ISO-400

 

manta Ray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6.0 | 16.0mm | ISO-400

 

school of Barracuda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3.0 | 16.0mm | ISO-400

 

school of slender pinjalo fish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60sec | F/5.6 | 16.0mm | ISO-200

 

wobbegong shark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5.6 | 16.0mm | ISO-400

 

sweetlips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1.0 | 16.0mm | ISO-400

 

humphead parrotfish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6.0 | 16.0mm | ISO-400

 

yellow striped snapper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16.0 | 105.0mm | ISO-200

 

walking shark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sec | F/9.0 | 16.0mm | ISO-400

 

big eye soldierfish

 

 

 

 

samsung | SM-N916S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2.2 | 4.8mm | ISO-200

 

Tour course map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250sec | F/16.0 | 32.0mm | ISO-400

      

                                                                          SeaSafari 8

'포토다이어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Raja Ampat, Indonesia  (0) 2018.01.03
seafan in Raja Ampat, Indonesia  (0) 2018.01.02
Raja Ampat with Sea safari 8, Indonesia  (0) 2017.12.28
UW Sumilon, Philippines  (0) 2017.12.05
UW Oslob, Philippines  (0) 2017.11.29
UW Oslob, Philippines  (0) 2017.11.28
Posted by divesimon
다이빙 업계 소식2017.12.14 13:48

오래된 개해제 사진 한장

 

개해제(開海祭)는 한 해 처음으로 바다를 연다라는 의미이다. 예전에 오리발 클럽에서 이 용어를 처음으로 사용했다고 전해진다. 아래 사진은 지난 1987년 1월 18일 강원도 속초 영금정에서 거행된 오리발 클럽 제 5회 개해제 장면이다. 따라서 개해제라는 명칭은 최소 1983년부터 사용되었다고 볼 수 있다. 왼쪽 맨 앞줄은 지금은 작고한 잠수협협 전 회장 차광 선배이다. 그리고 그 뒤가 해저여행 발행인 신광식이며 그 뒤에 오리발 클럽의 산 증인이며 개해제라는 용어를 만들은 수중사진가 장남원 선배이다. 나머지 분들 모두 오리발 클럽 회원이다. 차광 선배와 필자는 당시 국내에 처음 유입된 바이킹 드라이 슈트를 입고 있다. 매서운 추위가 몰아치던 1월 중순임에도 다른 회원들은 모두 5미리 웻 슈트를 입고 있다.

개해제는 한 해 처음으로 바다를 들어가는 행사이기에 1월에 하는 것이다. 요즘 개해제는 5월이 넘어 6월에도 하는 경우도 있는데 그건 아닌듯 하다. 예전에는 각 다이빙 클럽에서 경쟁적으로 먼저 개해제를 진행하였다. 그러나 언제부터인지 개해제를 진행하는 시기가 점점 늦어지고 있다. 동계용 장비도 좋아 졌는데 이제 개해제는 한 해의 첫다이빙을 실시하는 시기인 1월에 실시하는게 좋은 듯하다. 새해 첫날 개해제를 진행하면 더 없이 완벽할 것이다. 내년에 개해제를 준비하는 다이버들은 참고하기 바란다.

 

samsung | SM-N916S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2 | 4.8mm | ISO-320

 

Posted by divesimon
다이빙 업계 소식2017.12.07 10:15

해저여행 창간 24주년 기념 1+1 이벤트

 

해저여행은 창간 24주년을 맞이하여 독자들을 위한 1+1 이벤트를 실시합니다. 구독 년수에 따라 다이버들에게 꼭 필요한 다양한 장비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어차피 필요한 장비를 사는 가격에 해저여행 까지 구독까지 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일부 제품들은 수량이 제한되 있으니 서두르시기 바랍니다.

 

구독 문의 02-474-3480

 

Posted by divesimon
포토다이어리2017.12.05 11:10

UW Sumilon, Philippines

수밀론 섬의 수중

 

필리핀 최초의 해양공원으로 지정되었던 수밀론 섬은 세부 섬 동남단, 고래상어 피딩으로 유명한 오슬롭 앞에 자리하고 있다. 섬 동쪽은 모래 지형의 낮은 산호초 지대에 이어 급경사를 이루고 있으며 서쪽은 직벽으로 이어지는 지형 다이빙 코스이다. 섬 남쪽에 바라쿠다와 잭피쉬 무리가 상주하고 있다. 세부 섬의 대표적인 다이빙 포인트 중의 한곳으로 유명한 곳이다.

마레스에스에스아이직원워크샵 취재중에 촬영한 사진이다, - 모델 진다영/진스다이브리조트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16.0 | 16.0mm | ISO-400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20.0 | 16.0mm | ISO-400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sec | F/20.0 | 16.0mm | ISO-400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13.0 | 16.0mm | ISO-400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13.0 | 16.0mm | ISO-400

NIKON CORPORATION | NIKON D3 | Manual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18.0 | 16.0mm | ISO-400

포인트 지도 - 진스다이브리조트 제공

'포토다이어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seafan in Raja Ampat, Indonesia  (0) 2018.01.02
Raja Ampat with Sea safari 8, Indonesia  (0) 2017.12.28
UW Sumilon, Philippines  (0) 2017.12.05
UW Oslob, Philippines  (0) 2017.11.29
UW Oslob, Philippines  (0) 2017.11.28
sardines in Moalboal, Philippines  (0) 2017.09.08
Posted by divesimon